거짓말의 철학

당신이 매일 듣는 거짓말, 얼마나 알고 있나요?
나에게 하는 거짓말부터 정치인의 개소리(bullshit)까지 
낱낱이 탐구한 솜씨 좋은 철학 에세이.

“탈진실의 시대 한복판에서, 여전히 우리가 진실하고 자유로울 수 있다는 믿음을 간직하고 있는 당신에게 이 책을 권하고 싶다.” – 《법관의 일》 송민경 변호사/전 서울고등법원 판사

“거짓말에 정직하게 맞서려면 어떻게 해야 할까? 스벤젠은 철학 전통에서 이에 대한 답을 찾으며, 빛나는 사상가들이 남긴 유산에 대해 이해하기 쉽고 빠르게 접근할 수 있게 해 준다.” – 제프리 코스키, 워싱턴&리대학교 종교학 교수

‘누구나 거짓말한다. 모두가 거짓말을 비난한다.’ 사회심리학 실험에서 사람들이 남에게 하는 말의 25%는 거짓말이다. 상대가 거짓말하는지 아닌지를 제대로 추측할 확률은 54%, 동전 던지기보다 약간 높다. 이래도 당신이 거짓말과 무관하다고 할 수 있을까?

그런데 거짓말이란 무엇이며, 왜 사람들은 심지어 자기 자신에게 거짓말을 하기도 할까? 어떤 경우에는 (하얀 거짓말, 정치인의 거짓말 등) 거짓말이 정당화될 수 있을까? 거짓말의 문제들은 철학적으로도 오랜 숙제였으며 지금도 논란을 불러일으킨다.

노르웨이 베르겐대학교 철학 교수 라르스 스벤젠은 진실과 거짓이 뒤섞인 진짜 세상 속으로 독자를 안내한다. 플라톤, 칸트, 한나 아렌트와 같은 철학자의 도움을 받아 거짓말이 인간관계, 정치 및 소셜미디어에 미치는 영향에 대해 넓고 깊게 조명한다. 결국 저자의 관심은 (뻔뻔한 거짓말보다) 진실이다. 이 책은 거짓이 현실인 세상에서 도적적으로 살아가는 데 필요한 사려 깊은 조언을 아끼지 않는다. 저자의 위트 있고 명료한 글솜씨를 즐기는 재미는 덤이다.

거짓말의 철학 거짓 세상의 파도 위에서 철학으로 중심잡기

지은이: 라르스 스벤젠
옮긴이: 이재경
출판사: 에이치비 프레스
장르: 인문, 철학
출간일: 2022년 12월 22일
ISBN: 979-11-90314-21-3
분량: 216쪽
판형: 128x188mm
가격: 15,000원

A Philosophy of Lying by Lars Fr. H. Svendsen
published December 22, 2022

%d bloggers like this: